세븐틴, 대세 굳히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

그룹 세븐틴이 새 음반 ‘올원(Al1)’으로 가온 음반 차트에서 1위를 달성했다.

음악 인기순위 차트를 제공하는 가온차트의 2017년 21주차 최신 음반 차트(5월21일~5월27일 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발표한 세븐틴의 네 번째 미니음반 ‘올원’은 음반 판매 부문 1위에 올랐다. 이로써 세븐틴은 다시 한 번 음반 강자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

이 음반은 가온차트뿐만 아니라 국내 주요 음반 판매 조사 사이트인 한터차트의 최신 주간차트(5월22일~5월28일 집계)에서도 19만 2399장의 판매고를 올리며 1위는 물론 역대 아이돌 초동 순위 10위 진입했다.

해외 차트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뒀다. 일본 최대 음반 집계사이트인 오리콘 차트 최신 주간 양악음반 랭킹(5월22일~5월28일 집계)에 따르면, 톱(TOP)5 성적 안에 한국 아티스트 중 유일하게 세븐틴이 2위로 진입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일본, 그리고 해외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도 두각을 드러내는 세븐틴이 다시 한 번 더 국내외 대세돌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