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태일 “신곡, 비장한 음원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블락비 태일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 태일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그룹 블락비 맏형이자 메인보컬 태일이 신곡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태일은 1일 소속사 세븐시즌스를 통해 “오랜만의 솔로곡이니 만큼 작업에 열을 다하고 있다. 이번 신곡은 비장한 음원이 될 것”이라고 당찬 포부를 전했다.

또 “이번 신곡은 ‘썸’을 타는 이들에게 열쇠같은 음원이 될 것”이라고 소개해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지난 2015년 싱글 ‘흔들린다’로 알앤비 아티스트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준 태일은 드라마 OST를 통해 더욱 감미로워진 보컬과 가창력을 뽐냈다. 태일 역시 이번 신곡에 남다른 자신감을 보인만큼 곡에 대한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소속사 세븐시즌스 관계자는 “이번 태일의 두 번째 솔로 음원 작업이 막바지 다랐다. 이번 음원에서 태일이 보여줄 콘셉트는 기교보다는 감성을 갖은 FM보컬”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태일은 6월께 싱글 음반을 발매할 예정으로, 현재 준비에 한창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