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휘인, 제프버넷 손잡고 컬래버 가동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마마무 휘인 / 사진제공=RBW

마마무 휘인 / 사진제공=RBW

걸그룹 마마무 휘인이 유명 뮤지션 제프버넷과 신예 비오(B.O)와 컬래버레이션 음원을 발표한다.

1일 소속사 RBW 측은 “휘인이 실력파 언더그라운드 뮤지션들과 본격적인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3월 정키와 작업한 ‘부담이 돼’로 음원차트를 석권하며 보컬실력을 인정받은 휘인은 이번에 국내외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제프 버넷과 매력적인 보이스의 싱어송라이터 비오와 호흡을 맞췄다. ‘다라다(DA RA DA)’를 발표할 예정이다.

‘다라다(DA RA DA)’는 기분 좋을 때 흥얼거리는 콧노래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탄생한 곡이다. 피아노와 현악 연주, 세련된 멜로디가 어우러져 사랑에 설레는 마음을 담아냈다.

이로써 휘인은 장르 구분 없이 곡을 잘 소화해내며 새로운 피처링 강자이자 뮤지션들의 ‘뮤즈’임을 입증했다.

‘다라다’는 오는 6월 4일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