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지현 “‘수트너’ 지창욱에 반하는 이유 알겠더라…영광”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남지현이 지창욱과의 남다른 케미를 전했다.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 기자간담회가 31일 경기도 일산제작센터 대본연습실에서 개최돼 지창욱, 남지현, 최태준, 나라가 참석했다.

이날 남지현은 “댓글들을 살펴보면 시청자분들이 실제로 연기하는 남지현은 얼마나 더 심쿵할까라는 반응들이 많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사실 지욱이가 절 바라보는 눈빛이 못 보는 경우가 많다”면서 “하지만 마주보고 대사하는 경우에는 자연스럽게 ‘봉희가 이래서 반했겠구나’라는 상황들도 많다. 영광스럽게 촬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옆에 있던 지창욱이 “영광까지?”라고 말하자 남지현은 “영광까지”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수상한 파트너’는 범접불가 검사 노지욱(지창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사법연수원생 은봉희(남지현)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로맨스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