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김국진X박재홍X김광규, 오징어잡이배 당첨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불타는 청춘’ 김국진, 박재홍, 김광규가 오징어잡이 배에 타게 됐다.

3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울릉도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 가운데 ‘호국투어’의 오징어잡이를 두고 특별 게임이 진행됐다.

이 게임은 이름이 가장 처음 불려진 사람과 두 번째 잔을 받은 사람의 두 번째 왼쪽이 당첨이 되는 게임이었다. 하지만 이 룰을 아는 사람은 호국투어의 최성국과 장호일뿐이었다.

첫 당첨자는 박재홍이었다. 김국진이 류태준을 불러 왼쪽 두 번째에 있는 박재홍이 걸린 것. 이후 이연수가 두 번째 와인을 받아 왼쪽 두 번째에 있던 김국진이 걸리게 됐다.

마지막은 김국진과 박재홍이 함께 갈 사람을 뽑는 것이었다. 두 사람은 김광규를 뽑았고, 세 사람은 나란히 새벽행 오징어잡이 배에 오르게 됐다.

한편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