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귓속말’ 이상윤, “종영 소감? 대학 졸업하듯 오기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이상윤이 30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의 한 카페에서 열린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이상윤이 30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의 한 카페에서 열린 인터뷰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이상윤이 ‘귓속말’ 종영 소감에 대해 말했다.

이상윤은 30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의 한 카페에서 열린 SBS 월화드라마 ‘귓속말'(극본 박경수, 연출 이명우)에서 열린 인터뷰에서 귓속말 종영 소감에 대해 얘기했다.

이상윤은 13년 만에 대학 졸업한 끈기가 드라마에도 적용됐나는 질문에 “끈기라기보다는 오기에 가깝다”고 웃으며 운을 뗐다.

그는 이어 “그러나 어차피 포기하지 않고 악을 응징했다는 것에는 약간 비슷한 면이 있진 않나라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상윤은 ‘귓속말’에서 판사 출신 변호사 이동준 역을 맡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