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서숙향 작가와 신작 협의중…정해진 것 無”(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질투의 화신'

/사진=SBS ‘질투의 화신’

서숙향 작가와 SBS측이 새 작품에 대해 논의중이다.

SBS 드라마국의 한 관계자는 30일 텐아시아에 “서숙향 작가와 차기 드라마에 대해서 협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언니는 살아있다’ 후속으로 들어갈지, 어떻게 될 지는 아무것도 정해진 게 없다”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서숙향 작가는 앞서 SBS ‘질투의 화신’ MBC ‘미스터굿바이’ ‘미스코리아 ’파스타‘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인기를 얻은 스타작가로, 방송가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