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차태현 “절친 홍경민, 내가 캐스팅한 거 아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차태현,사랑하기때문에,제작보고회

배우 차태현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차태현이 홍경민 캐스팅 비화를 설명했다.

차태현은 30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KBS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극본 이영철 이미림, 연출 유호진 차태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차태현은 라준모 PD로서 배우들의 캐스팅 비화를 묻는 질문에 “나도 중간에 캐스팅이 된 상황이라 잘 모른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차태현은 “내가 캐스팅되기 전에 이미 시윤, 민재, 그리고 믿기지 않겠지만 홍경민이 캐스팅돼 있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내가 PD로 합류해서 절친인 홍경민을 데려왔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절대 아니다. 그가 먼저 캐스팅이 돼있더라”라고 강조했다.

차태현은 “내가 홍경민 출연 소식을 듣고 ‘최고의 한방’이 어떤 작품인지 알게 됐다. 이건 예능이구나. 정말 도전적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고의 한방’은 죽은 줄 알았던 과거의 톱스타가 살아 돌아오면서 펼쳐지는 예능드라마로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 20대들의 청춘 소란극이다. 오는 6월 2일 오후 10시 프롤로그가 방송된 후 11시에 1회가 첫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