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념 아이돌’ 세븐어클락, 스쿨미 캠페인 연계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세븐어클락 / 사진제공=스타로엔터테인먼트

세븐어클락 / 사진제공=스타로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어클락이 특별한 팬미팅을 개최한다.

세븐어클락은 오는 6월 3일 이색 팬미팅을 열고 팬들을 만난다.

최근 SBS MTV ‘더쇼’를 마지막으로 앨범활동을 마무리한 세븐어클락은, 활동기간동안 함께해준 팬들을 위한 이색 팬미팅을 개최할 예정이다.

세븐어클락의 공식 팬클럽 ‘로즈’와 함께하는 이번 팬미팅은 마포구 창전동에 위치한 국제구호개발NGO 세이브더칠드런 본부에서 진행된다.

이번 팬미팅은 세븐어클락이 세이브더칠드런에서 진행하고 있는 ‘여아 학교보내기’ 캠페인 ‘스쿨미’의 홍보에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의미를 더하고 있다. 스타와 팬의 만남과 소통뿐만 아니라 ‘스쿨미’ 캠페인에 대한 설명과 진지한 토론이 함께 할 예정이라는 것.

소속사 스타로엔터테인먼트 측은 “팬미팅을 준비하면서 멤버들이 팬들과의 만남을 더욱 의미 있는 시간으로 만들고 싶어 했다”며 “팬분들에게 감사함을 전하면서도 사회적인 문제를 함께 논의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으로 준비했으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신예 보이그룹 세븐어클락이 홍보에 나선 ‘스쿨미’ 캠페인이란 국제구호개발단체 세이브더칠드런에서 열악한 환경으로 인해 학교에 가지 못하는 아프리카의 여아들이 학교에 갈 수 있도록 돕는 캠페인으로 알려졌다.

세븐어클락은 리더 에이데이(A-Day), 반(Vaan)과 현, 영훈, 정규, 태영으로 각자의 색이 뚜렷한 실력파 6인조 멤버로 구성되어있다. 첫 미니 앨범 ‘버터플라이 이펙트(Butterfly Effect)’로 지난 3월 데뷔 후 V앱과 공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팬들과 직접 소통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