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열 “‘프듀’ 옹성우 닮은꼴? 투표에 악영향 안 끼쳤으면” 너스레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무열, 옹성우/사진=호호호비치,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김무열, 옹성우/사진=20세기폭스코리아,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배우 김무열이 닮은꼴 스타들에 대해 언급했다.

김무열은 30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대립군'(감독 정윤철) 인터뷰를 가졌다.

‘대립군’은 1592년 임진왜란, 명나라로 피란한 임금 선조를 대신해 임시조정 ‘분조(分朝)’를 이끌게 된 세자 ‘광해’와 생존을 위해 남의 군역을 대신 치르던 ‘대립군’이 참혹한 전쟁에 맞서 운명을 함께 나눈 이야기를 그린 작품. 김무열은 극 중 활쏘기에 능하고 전쟁에 도가 튼 야망 있는 인물 곡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날 김무열은 자신의 닮은꼴로 거론되고 있는 두 사람에 대해 언급했다. 현재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 중인 판타지오 연습생 옹성우와 가수 션이 그의 닮은꼴로 자주 언급되고 있는 상황.

그는 “두 분 모두에게 나의 존재가 누가 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다”라며 “특히 앞길이 창창한 옹성우 씨 발목을 잡고 싶지 않다. 투표에 악영향을 미치지는 않을까 걱정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다른 닮은꼴 션에 대해서는 “그분의 외모뿐 아니라 인성도 닮고 싶다”며 “예전에 시사회에 갔다가 멀리서 뵌 적이 있는데 내가 봐도 닮았더라. 친형 같은 느낌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