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중현 “‘엽전들’, 야심을 품고 만든 음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신중현,기자회견

가수 신중현이 30일 오전 서울 마포구 신정동 CJ아지트 광흥창에서 열린 튠업 헌쟁앨범 ‘신중현 THE ORIGIN’ 발매 기념 기자회견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한국 록의 대부 신중현이 “‘신중현과 엽전들’은 한국적인 록을 담았다”고 말했다.

신중현은 30일 오전 11시 마포구 창전동 CJ아지트 광흥창에서 진행된 헌정음반 ‘신중현 더 오리진’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완성된 음반을 듣고 깜짝 놀랐다”고 운을 뗐다.

그는 “좋은 후배들이 있다는 걸 알았다. 이 자리는 내게 과분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신중현은 또 “‘엽전들’은 한국적인 록을 보여주기 위해 야심을 품고 만든 음반”이라며 “후배들이 헌정 음반을 만들어준 것에 대해 완전히 새로운 곡이 탄생했다”고 평했다.

‘신중현 THE ORIGIN’은 ‘신중현과 엽전들 1집’에 대한 헌정 음반이다. 정원영 이이언이 각각 총괄 디렉터와 프로듀서로 참여했고 ABTB, 아시안체어샷, 블루파프리카, 남메아리X이정아, 블루터틀랜드 등이 동참했다. 정재일도 ‘아름다운 강산’의 스페셜 트랙에 참여했다. 제작 취지에 따라 음원 유통 수익금은 전액 신인 뮤지션 발굴· 지원 사업을 위해 사용된다.

오는 31일과 6월 7일 파트1과 파트2로 나뉘어 발매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