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썸, 한달’ 첫 번째 주자 “풋풋한 러브송 탄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CJ E&M

/사진=CJ E&M

구구단이 ‘썸, 한달’의 첫 번째 주자로 나선다.

구구단이 ‘썸 타는’ 한 달을 이야기와 음악, 영상으로 펼치는 새로운 형식의 기획앨범 프로젝트 ‘Story About : 썸, 한달’(이하 ‘썸, 한달’)의 첫번째 주자로 나선다.

‘사랑일 것 같더라’는 두 남녀가 처음 만난 뒤, 여자가 시간이 갈수록 남자에게 점점 호감을 느끼며 설레어 하는 감정을 노래한 곡으로, 싱그러운 매력을 가진 구구단의 팀 컬러와 어우러지며 리스너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하는 풋풋한 러브송이 탄생했다.

특히 이날 공개된 구구단 멤버들의 티저 영상에는 ‘사랑일 것 같더라’를 녹음하는 구구단 멤버들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겼으며, 달달한 가사가 돋보이는 곡의 일부가 공개돼 음원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구구단 멤버들의 티저 영상과 함께, 서로에 대한 묘한 감정과 설렘을 지수, 김민지 두 배우의 표정으로 나타낸 배우 티저도 함께 공개돼, 오는 31일 공개될 Story ‘썸, 한달’의 Episode 1 ‘사랑일 것 같더라’ 본편 뮤직비디오에 대한 기대감도 함께 높였다.

‘썸, 한달’은 썸 타는 평균 기간인 ‘한 달’ 동안 매주 썸을 테마로 한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는 기획앨범 프로젝트로, 대세 배우 지수와 미녀 신인 배우 김민지가 주연을 맡아 썸 타는 두 남녀의 로맨스를 다룬 뮤직비디오 시리즈와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참여한 음원을 공개한다.

오는 31일 첫 타이틀 구구단의 ‘사랑일 것 같더라’ 공개를 시작으로, 5주에 걸쳐 매주 수요일마다 디지털 싱글을 공개할 계획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