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아연 “‘달콤한 빈말’ 차트 1위… 기다려주셔서 감사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백아연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백아연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가수 백아연이 음원차트 1위 소감을 밝혔다.

백아연은 30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진행된 텐아시아와의 인터뷰에서 미니 3집 ‘비터스위트(Bittersweet)’ 타이틀곡 ‘달콤한 빈말’로 음원차트 1위를 기록한 소감을 밝혔다.

그는 “차트가 개편 되고 음원을 내는 게 처음이고 또 요즘 너무 많은 선배님들이 컴백하셔서 기대보다는 걱정을 많이 했다”고 운을 뗐다.

‘비터스위트(Bittersweet)’는 지난 2013년 ‘굿 걸(a Good Girl)’ 이후 4년 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이다. 씁쓸하면서 달콤하다는 뜻을 담은 앨범명처럼 다양한 감정선을 담은 음악들이 실렸다.

이중 음원차트 1위에 오른 타이틀곡 ‘달콤한 빈말’은 ‘이럴거면 그러지말지’의 심은지 작곡가와 백아연이 다시 만난 곡으로, 재즈 화성에 라틴 리듬을 가미해 독특한 분위기의 사운드를 만들었다. 더불어 공감을 이끌어내는 현실적인 가사로 또 다시 음원 흥행을 이뤄냈다.

이에 대해 백아연은 “많은 분들이 기다려주셨던 것 같아 기분이 좋고 4년 만에 내는 미니 음반인데 수록곡까지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백아연은 지난 29일 오후 6시 신보를 발표, ‘달콤한 빈말’로 활발히 활동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