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슬기, 엑소 콘서트 태도 논란에 “비매너 관람 자세, 반성중”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배슬기 인스타그램

/사진=배슬기 인스타그램

배슬기가 채연에 이어 엑소 콘서트 태도 논란으로 구설수에 올랐다.

배슬기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비매너였던 공연관람 자세.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습니다. 많은 엑소 팬분들 마음 상하게 해드려 정말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라며 짧은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지난 28일 서울 잠실 주 경기장에서 개최된 엑소 콘서트에 참석한 자신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이후 여러 커뮤니티에는 배슬기와 채연 등 그들이 앉은 자리에서 커피와 맥주, 등을 섭취하거나 팬들의 시야를 가리는 등의 비매너적인 행동들을 했다는 후기들이 게재돼 논란이 일었다.

앞서 지난 29일에는 채연이 엑소 콘서트 태도 논란으로 공식 사과했다.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각이 짧았네요. 미안해요. 노래도 따라 부르고 응원한다고 했는데. 암튼 잘못 행동한 부분은 있었으니 인정해요. 앙코르 한 곡 끝나고 다 같이 나가는 걸로 얘기되어 있어서 중간에 나간 건 어쩔 수 없었어요”라며 “우리 때문에 그 친구를 비롯해 팬 분들까지도 다른 멤버 팬들한테 안 좋은 말을 듣는다니 더 미안한 일이네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