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경 “김성주 팬…‘냉부해’ MC 하고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캡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캡쳐

오현경이 ‘냉장고를 부탁해’ MC 자리에 욕심을 드러냈다.

29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오현경과 이문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오현경은 “저 김성주 씨 너무 좋아한다. 김성주 씨 보려고 여기 나온 것”이라며 김성주에게 팬심을 드러냈다.

이에 김성주는 “저한텐 연예인이시다. 제가 고등학교 때 미스코리아 되셨다”라고 말하자 오현경은 “스무살 때 진을 차지했다”라고 말했다.

특히 이날 오현경은 “저 ‘냉장고를 부탁해’ MC 하고 싶다”라며 김성주와 안정환 사이에 앉아 “격조 높은 요리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라고 상큼하게 외쳐 눈길을 끌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