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웨이’ 박서준, 샤워 후 상의 탈의한 채 김지원 백허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쌈, 마이웨이’ 박서준이 김지원을 등뒤에서 안았다.

29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 연출 이나정 김동휘)에서는 고동만(박서준)이 최애라(김지원)를 집에서 백허그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고동만은 아침에 화장실에서 큰 소리로 노래를 부르며 샤워를 하고 있었다. 최애라는 그런 고동만을 심드렁하게 지나쳤다. 고동만은 샤워를 마치고 큰 가운으로 하의만 두른채 화장실에서 나왔다.

아침 준비를 하던 최애라는 눈높이 위의 선반에 놓여있는 접시를 집으려 손을 뻗었고, 그런 최애라를 도와주려다 고동만은 백허그를 하게됐다.

갑자기 흐르는 어색한 기류에 최애라는 고동만에게 “바디 로션 뭐 쓰는데”라고 물었고, 고동만은 최애라의 진한 눈썹을 보며 “지가 송승헌이야 뭐야 가을동화야”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