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亞 최초 유튜브 1천만 구독자 돌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싸이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싸이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가수 싸이가 세계 최대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서 구독자 1000만 명을 돌파했다.

29일 싸이는 유튜브 공식 채널의 구독자 1천만 돌파를 기념, 유튜브 본사로부터 ‘다이아몬드 플레이버튼’을 수상해 소감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의 ‘다이아몬드 플레이 버튼’은 채널 구독자 수 1000만명 이상의 채널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싸이의 이번 수상은 단일 아티스트로서는 아시아에서 최초다.

싸이는 “단독 아티스트로서는 제가 처음이라고 들었다. 정말 영광이고 감사한 일”이라며 “유튜브라는 매체를 통해서 우리 나라에서 10년 넘게 해온 가수 생활을 다른 나라에서도 이어갈 수 있는 훌륭한 다리가, 플랫폼이 돼줬던 매체”라고 수강 소감을 전했다.

29일 기준 유튜브에서 싸이의 ‘강남스타일’의 뮤직비디오는 28억뷰 이상을 기록하며, 여전히 세계 유튜브 사상 최다 조회수 타이틀을 지키고 있다. 또 ‘젠틀맨’ 역시 10억뷰를 기록 중이라, 10억뷰가 넘는 뮤직비디오를 2개나 보유하고 있다.

싸이의 공식 유튜브 채널은 지난 12일 1천만 구독자를 돌파했고, 이날 기준 1021만 5248명을 기록하며 꾸준히 구독자 수를 늘려가고 있다. 최근 내놓은 신곡 ‘I LUV IT’과 ‘NEW FACE’의 두 곡의 뮤직비디오 모두 3000만뷰를 돌파하며 글로벌 스타로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