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의 왕비’ 이동건 “절친 김지석의 연산군 연기, 일부러 안 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이동건,7일의왕비,제작발표회

배우 이동건이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셀레나홀에서 열린 KBS2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동건이 ‘연산군’을 연기하는 소감을 밝혔다.

이동건은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진행된 KBS2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극본 최진영, 연출 이정섭)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앞서 MBC ‘역적’에서 김지석이 연산군을 연기해 호평을 받은 바. 이동건은 “김지석과 실제로 절친한 친구”라고 밝히며 “일부러 지석 씨가 표현하는 연산은 안 보려고 노력했다. 혹시 내가 흉내를 낼까봐”라고 설명했다.

그는 “지석 씨가 멋지게 연산을 소화했다는 소문을 많이 들어서 부담이 많았다. 하지만 새로운 이야기가 펼쳐지는 만큼, 새로운 연산을 만들 예정이다. 내가 더 많이 노력할 것”이라며 의지를 다졌다.

‘7일의 왕비’는 단 7일,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의 러브스토리를 그린 로맨스 사극 드라마다. 오는 31일 첫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