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 진 “왼쪽에서 세 번째 남자, 월드와이드 핸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탄소년단,진,기자간담회

그룹 방탄소년단 진이 29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서울에서 열린 ‘2017 빌보드 뮤직 어워드’ 수상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방탄소년단 진이 미모로 전 세계 주목을 받은 데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29일 오전 서울시 중구 롯데서울호텔에서 빌보드 뮤직 어워드 수상 기념 기자회견을 열고 취재진을 만났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현지 시간) ‘2017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을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당시 본 시상식을 비롯해 마젠타 카펫 등 공식 행사에 참석하고 100여 개 현지 매체들과 인터뷰에 응했다.

당시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에는 ‘왼쪽에서 세 번째 남자’가 떠올라 화제를 모았다. 이는 멤버 7인 중 왼쪽에서 세 번째 위치에 선 방탄소년단의 진을 이른 것으로, 진의 잘생긴 외모가 전 세계인들의 궁금증을 자극한 것.

진은 “시상식이 끝난 뒤 진행된 인터뷰에서도 ‘왼쪽에서 세 번째 남자’에 대해 많이들 물어보시더라”며 “해외에서도 잘생김을 보는 눈은 다 비슷하구나, 느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그래서 당시 ‘아임 월드와이드 핸섬(I’m worldwide handsome)’이라고 답했다”고 회상했다.

진의 능청에 제이홉과 슈가는 “너무 자랑스럽다”고 감탄했고 진은 “저도 말하면서 부끄럽다. 이렇게 말하면 제 기분이 좋을 것 같아서 이렇게 말하고 다닌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최근 동남아시아-호주 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방탄소년단은 오는 30일 일본 오사카를 시작으로 7월초까지 ‘2017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 3 윙스 투어 재팬 에디션(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 ~JAPAN EDITION~)’ 콘서트를 이어갈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