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MX관 체험단 ‘사운드 트래커’ 모집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메가박스_사진] 메가박스, MX관 체험단 '사운드 트래커' 모집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대표 김진선)가 MX관 체험단 ‘사운드 트래커’를 모집한다.

‘사운드 트래커’는 사운드 특화 상영관인 MX관을 직접 경험하고 알리는 체험단으로 메가박스 특별관이 선사하는 풍성한 소리의 감동을 더 많은 관객들과 나누기 위해 운영하게 됐다.

모집 대상은 영화를 볼 때 사운드를 중요하게 여기는 관객이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고, 오는 6월 11일까지 메가박스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최종 선발된 ‘사운드 트래커’는 6월 23일부터 8월 25일까지 약 2달동안 MX관을 무료로 체험한 후 4개의 트랙별 후기작성 미션을 수행할 예정이다.

메가박스는 ‘사운드 트래커’를 위해 소리를 키워드로 한 다양한 선물을 준비했다. 먼저, 시사회 초대권과 MX관 관람권 8매를 비롯해 블루투스 스피커, 귀 클리너 등으로 구성된 웰컴 키트를 증정한다. 또한, 각 트랙당 우수 리뷰어 대상으로 닥터드레 헤드폰, 젠하이저 이어폰, 소니 헤드폰, 하만카논 스피커 등을 추가 증정한다. 마지막으로 최우수 명예 활동자 1인에게는 홈씨어터 풀 패키지와 MX관 관람권 10매, 멤버십 포인트 10만점을 제공한다.

더불어 ‘사운드 트래커’에 아쉽게 탈락한 50명을 선정해 MX관 시사회 참석 기회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들 중 관람 후기 작성 후 인증하면 MX관 관람권 2매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MX관은 생생한 사운드를 구현해 관객들에게 압도적 몰입감을 주는 메가박스의 차세대 상영관으로 기존 M2관을 리뉴얼했다. 또한, 돌비 애트모스 3D 사운드 시스템, 카네기홀과 오페라하우스에서 사용하는 마이어 스피커, 세계적인 사운드 디자이너 밥 매카시의 사운드 튜닝을 통해 최고의영화 경험을 선사한다.

‘사운드 트래커’와 관련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메가박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