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 마이웨이’ 최우식, 특별출연의 美친 존재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최우식 /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배우 최우식 /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쌈 마이웨이’ 최우식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최우식은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 박서준(고동만 역)의 동창이자 김지원(최애라 역)에게 첫눈에 반한 ‘박무빈’으로 출연 중이다.

모범생이던 고등학생 시절을 지나, 현재는 번듯한 의사로 성장한 그의 모습이 지난 1, 2화를 통해 공개됐다.

최우식은 분량이 많지 않은 특별출연임에도 불구하고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존재감 요정’으로 등극했다. 그는 특유의 디테일한 연기로, 어수룩해 보일 정도로 순진한 박무빈의 매력을 배가했다.

29일 JYP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촬영장 비하인드 컷에는 김지원을 바라보며 수줍게 미소 짓는 최우식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날 촬영분에서 최우식은 술도 한잔 못하면서 김지원을 위해 흑기사를 자청하는 등 순수한 매력으로 여심을 훔쳤다.

최우식이 지인의 결혼식에서 만난 김지원에게 호감을 갖게 되면서, 박서준과 이들의 삼각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한편, ‘쌈 마이웨이’는 세상이 보기엔 부족한 스펙 때문에 마이너 인생을 강요당하는 현실 속에서도 ‘마이웨이’를 가려는 청춘들의 성장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