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아연, ‘연애 사찰송’으로 돌아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백아연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백아연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가수 백아연이 이번에도 ‘연애 사찰송’으로 돌아온다.

백아연은 29일 오후 6시 세 번째 미니음반 ‘Bittersweet’를 발매하고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타이틀곡 ‘달콤한 빈말’과 음반 수록곡을 공개한다.

‘달콤한 빈말’은 지난 2015년 5월 공개돼 각종 온라인 음원차트 정상을 차지한 ‘이럴거면 그러지말지’의 심은지 작곡가와 백아연이 다시 만나 기대를 높인다.

특히 백아연은 ‘이럴거면 그러지말지’에 이어 지난해 5월 선보여 역시 음원차트 1위를 휩쓸며 빅히트한 ‘쏘쏘’에서도 여성의 미묘한 연애 심리를 잘 표현한 곡으로 인기를 얻었다. 이번 ‘달콤한 빈말’ 역시 이 같은 감정을 잘 전달하고 있는 노래. 평소 팬들로부터 “연애 심리를 사찰하는 듯 현실 반영 100%의 가사”라는 평을 들으며 사랑 받아 온 백아연이 이번에도 ‘달콤한 빈말’을 통해 공감대를 이끌어 내며 ‘음원퀸’의 명성을 이어갈지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