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김영철, “긴장하면 습관적으로 개인기 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개그콘서트’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김영철이 ‘개그콘서트’에 출연해 특별한 개인기 퍼레이드를 연출했다.

28일 방송된 KBS2 개그 프로그램 ‘개그콘서트’에는 김영철이 ‘연기돌’ 코너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영철은 “예능에서 내가 이미지가 너무 가벼워서 진솔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김영철은 왕 역할의 연기 대본을 받았지만 모든 연기를 자신의 유행어와 개인기로 연결시켜 웃음을 자아냈다.

또 김영철은 “내가 긴장을 하면 습관적으로 개인기를 하는 버릇이 있다. 이제 안하겠다”라고 말했지만, 마지막까지 자신의 개인기와 유행어를 선보이며 마무리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