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광수, 갈매기떼 소환으로 일본행 ‘울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런닝맨’ 이광수가 만두로 갈매기떼를 불렀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는 김종국, 하하, 양세찬과 함 팀이 된 이광수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광수는 점심 식사 중 한 갈매기에게 만두를 나눠줬다.

하하는 그런 거 주면 안 된다고 말렸지만 광수는 그대로 만두를 갈매기에게 먹였다. 곧 몰려드는 갈매기떼에 멤버들은 놀랐다.

하하는 “왜 그랬냐. 짜증나서 같이 못다니겠다”라며 농담했다. 이에 김종국은 “광수야, 일본 가라”라고 말했다. 슬픈 표정의 광수는 “다시 바꿀 수 없는 거냐”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