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윌리엄, 시원한 수박 먹방 ‘귀여움 폭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2'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이 시원한 수방 먹방을 선보인다.

28일 방송될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184회는 ‘나는 네가 제일 어렵다’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이중 윌리엄은 수박 촉감 놀이를 하며 수박을 맛보고 즐기는 즐거운 경험을 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윌리엄은 빈 수박 껍질을 머리에 쓰고 있다. 이어 수박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는 윌리엄은 아기천사다운 면모를 뽐내며 절로 미소 짓게 한다. 또 다른 사진 속 윌리엄은 수박씨를 얼굴에 붙인 채 근엄한 표정을 하고 있다. 수박 속으로 들어갈 듯한 윌리엄의 열정적인 뒷모습은 웃음을 자아낸다.

이날 윌리엄은 로버트 켈리 교수의 아들 유섭이를 만났다. 수박은 두 아이를 위한 간식이었던 것. 윌리엄은 달콤한 수박 맛에 푹 빠졌다. 양손 가득 수박을 쥐고 먹는가 하면, 수박 속에 얼굴을 넣는 등 윌리엄의 귀여운 먹방이 이어졌다고.

이런 윌리엄을 보고 장난기를 감출 수 없었던 샘은 수박으로 윌리엄 꾸미기에 돌입했다고 한다. 윌리엄보다 더 신난 샘의 장난으로 귀여움이 두 배가 된 윌리엄은 로버트 켈리 교수뿐만 아니라 아들 유섭이, 딸 예나의 사랑까지 듬뿍 받았다는 후문이다.

‘슈돌’은 28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