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오현경, 무한 MC욕심 “‘라스’에 나 좀 추천 할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쳐

‘아는 형님’ 오현경이 ‘라디오스타’ MC에 욕심을 보였다.

27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오현경과 딘딘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오현경이 MC 욕심을 드러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호동은 MC 욕심 있는 오현경에 “탐나는 프로그렘이 무엇이냐”고 물었다. 이에 오현경은 “니네들 하는 거 다 끼고 싶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철은 “JTBC에서 ‘비밀의 화원’ ‘유자식 상팔자’하지 않았냐”며 “‘한끼줍쇼’ 나간 적 없지?”라고 물었다.

그러자 오현경은 “이경규 선배님 나하고 잘 맞아. 얼마 전에도 연락 왔잖아”라며 끊임없이 말을 했고, 딘딘은 “이러다 누나 인생 역사 알겠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철은 “‘라디오스타’ 규현이 군대 가잖아 거기 어때?”라고 물었고, 오현경은 “거기는 너무 세더라”며 주춤했다.

딘딘이 “누나가 더 센데?”라고 말하자 오현경은 “그래? 그럼 나 괜찮은 거 같지 않아? 너네 그럼 나 추천할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