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빅뱅 ‘판타스틱 베이비’에 자제력 잃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무한도전’ 멤버들이 빅뱅의 노래에 흥을 주체하지 못했다.

2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미래예능연구소’ 2편이 진행된 가운데 멤버들이 빅뱅의 ‘판타스틱 베이비’에 자제력을 잃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무한도전’에서는 자기제어능력 실험이 펼쳐진 가운데 멤버들이 특히나 애정하는 빅뱅의 ‘판타스틱 베이비’ 노래가 나왔다.

특히 유재석과 평소 GD를 좋아하는 딘딘은 “너무 세다”며 힘들어하는 모습이 보였다. 반면 김진우는 소속사 선배 노래에 평정심을 보였다.

그러나 후렴부분에 와서 멤버들은 참지 못하고 유재석, 딘딘, 하하, 김진우, 양세형 등은 노래 나오자마자 춤을 추기 시작했다.

한편 크러쉬는 주변 반응에도 불구하지 않고, 가만히 멍을 때려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