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조정석·공효진 키스신 보려 100만원 결제 ‘폭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무한도전’ 멤버들이 키스신에 열광했다.

2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미래예능연구소’ 2편이 진행된 가운데 멤버들이 역대급 키스신을 함께 시청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다함께 ‘또 오해영’의 에릭과 서현진의 키스신을 보고 감탄했다. 멤버들은 “군대에 온 것 같다. 같이 보니까 재밌다”고 말하며 흥미진진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키스신 3대 장인 중 하나로 ‘질투의 화신’ 조정석 공효진의 키스신이 공개됐다. 하지만 키스를 하려는 찰나 영상은 멈췄고, 100만원 결제하시겠습니까? 이라는 질문이 떴다.

이에 멤버들은 가장 돈을 많이 갖고 있는 유재석에게 결제하기를 강요했고, 결국 유재석은 결제를 하며 조정석과 공효진의 키스신을 봤다. 특히 멤버들은 환호를 질러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