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김구라, 김민종 아바타로 변신한 사연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발칙한 동거’ 김구라가 김민종의 아바타로 변신했다.

26일 방송될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유라, 김민종, 김구라가 함께 맥주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공개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에 김민종은 김구라에게 전화로 폭풍 야식 주문을 하고 있는데, 그는 지금이 기회라는 듯 “막 부려먹어야지!”라며 한껏 들뜬 모습이다. 그는 김구라에게 건 전화를 놓지 못한 채 유라와 함께 웃음을 터트리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이어 김구라가 한밤중 야식 공수에 나서며 고군분투하는 모습과 ‘야식 배달원’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양 손 가득 음식을 들고 등장한 모습이 포착돼 폭소를 자아내는 가운데, 도대체 왜 김구라가 김민종의 아바타가 된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유라, 김민종, 김구라가 거실에 마주 앉아 맥주를 마시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뿜어내는 모습도 공개될 예정으로 첫 술자리를 가진 이들이 과연 어떤 이야기를 나눴을지 기대를 더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김민종은 유라에게 맛깔나게 맥주를 마시는 팁을 가르쳐 주며 ‘애주가들만의 토크’를 펼쳤으며, 유라는 두 아재들에게 자신의 이상형까지 오픈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김구라가 ‘민종 아바타’로 변신한 모습과 그 변신의 이유는 무엇일지, 또 유라-김민종-김구라의 첫 맥주 파티 현장은 어땠을지 오늘(26일) 오후 10시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날 방송은 축구 중계로 오후 10시부터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