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오현경, 형님들 녹다운 시킨 ‘헤비 토커’의 활약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아는 형님' / 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 사진제공=JTBC

배우 오현경이 형님들도 지치게 만든 수다실력으로 역대급 ‘헤비 토커’에 등극했다.

27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배우 오현경과 가수 딘딘이 출연한다. 모두의 로망이었던 미스코리아 출신 오현경의 등장에 형님들은 설레는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반해 딘딘은 형님들의 시선을 받지 못하자, 자신의 히트곡인 드라마 ‘김과장’의 OST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오현경은 딘딘의 노력을 귀여워하며 여유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오현경은 25년 지기 강호동과의 재회에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오현경은 강호동과 25년 전 처음 만났던 그때를 회상하며, 에피소드를 풀어놓았다. 끊이지 않는 오현경의 이야기보따리에 형님들은 넋을 잃고 빠져들었다.

심지어 오현경은 ‘나를 맞혀봐’ 퀴즈 코너가 시작되기도 전에 엄청난 분량을 만들어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김희철은 오현경에게 “박찬호 씨 만큼 대단한 수다 능력을 갖춘 것 같다”고 평했고, 오현경은 “그분보다 내가 더 많이 말할걸?”이라고 말하며 해맑은 모습을 보였다.

오현경의 매력적인 수다 본능은 이날 오후 8시 50분 ‘아는 형님’을 통해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