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천왕’ 양요섭·이기광, 손가락도 내주는 브로맨스 ‘먹방’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3대천왕'

/사진=SBS ‘3대천왕’

하이라이트 양요섭과 이기광이 브로맨스 먹방을 선보였다.

26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은 맥주와 잘 어울리는 음식들이 총출동하는 ‘맥주안주’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아재들의 대표 맥주 안주인 을지로의 ‘골뱅이무침’이 등장했다. ‘먹선수’ 김준현은 자신만의 ‘꿀TIP’을 적극 활용하면서 골뱅이무침 만들기에 도전했고, 손맛을 가득 담아 게스트로 출연한 하이라이트 멤버 중 손동운에게 손으로 먹여주었다.

이어 손동운이 옆자리 멤버에게 손으로 직접 먹여주며 ‘릴레이 먹방’을 시작했다. 골뱅이무침을 시식한 손동운은 “입맛에 딱 맞다”며 호평을 한 가운데, ‘골뱅이 마니아’라고 밝힌 용준형은 시식과 동시에 “이게 뭐냐”며 당황하더니 “일반적인 새콤한 맛의 골뱅이 무침이 아니다”라고 평가했다.

양요섭도 마찬가지였다. 양요섭은 고개를 갸우뚱하며 “예전에 엄마가 밥반찬으로 골뱅이를 많이 싸주셨는데 그 맛이 아니다”라고 용준형의 의견에 동조했다.

반면 이기광은 ‘열정의 먹방’을 선보였다. 이기광은 양요섭이 건네준 골뱅이무침을 받아먹으려다 양요섭의 손가락까지 건드렸고, 양요섭은 “내 손가락이 없어질 뻔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상상 이상의 맥주 안주들이 총출동할 ‘백종원의 3대 천왕’은 오늘(26일) 오후 11시2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