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트너’ 지창욱, 대체불가 로코킹 활약…新 인생캐 탄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이 대체불가 로코 캐릭터를 그려내며 여심을 저격했다.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에서 지창욱은 ‘달콤 까칠’ 반전의 매력남 노지욱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일에 있어서는 독설도 서슴지 않는 범접불가 까칠한 뇌섹남의 모습부터 사랑하는 이들 앞에서는 다정다감한 츤데레남의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자유자재로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매료시키고 있는 것.

특히 기존 작품들에서는 강렬한 액션연기와 깊이 있는 멜로로 눈길을 모았다면, ‘수상한 파트너’에서는 남지현과의 환상의 로코 케미와 보는 내내 설렘을 유발하는 ‘노지욱표 심쿵 로맨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매회 수많은 명장면, 명대사를 탄생시키고 있다.

은봉희(남지현)를 향해 무심한 듯 다정하게, 차가운 듯 보이지만 한없이 로맨틱하고 따뜻하게 쏟아내는 그의 말과 행동들이 여심을 뒤흔들며 연일 화제 속 ‘지욱앓이’를 양산해내고 있기도.

여기에 회를 거듭할수록 빛나는 그의 연기력은 상대 배우와의 탁월한 호흡으로도 이어지는데, 극중 은봉희와의 찰떡 케미뿐 아니라 지은혁(최태준), 변영희(이덕화), 방계장(장혁진)과 펼쳐내는 ‘티격태격’ 코믹하면서도 찰진 남남 케미가 극에 큰 재미를 이끄는 요인이 되고 있기도 하다.

한편 ‘수상한 파트너’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