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만X이수근, ‘개콘’ 900회 특집 3탄 출격…’꿀잼’ 보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개그콘서트' 900회 특집 3탄 / 사진제공=KBS

‘개그콘서트’ 900회 특집 3탄 / 사진제공=KBS

개그맨 김병만과 이수근이 ‘개그콘서트’ 900회 레전드 특집의 피날레를 화려하게 장식한다.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 측은 “오는 28일 900회 특집 3탄이 방송된다”며 “900회 특집의 마지막을 장식할 메인 호스트로 김병만과 이수근이 함께한다. 또 김영철·장우혁·EXID·전소미·노사연·이무송·솔비·딘딘이 출연해 반전 매력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진행된 공개 녹화에서 메인 호스트인 김병만과 이수근이 등장하자 방청객들은 기다렸다는 듯 엄청난 박수갈채와 환호로 두 사람을 맞이했다. 이에 두 사람 또한 화답하듯 키컸으면·달인·장군·그냥 내비둬 등 시청자들의 무한한 사랑을 받았던 레전드 코너들을 연이어 선보였다.

먼저 이수근은 화려한 입담과 재치 있는 애드립으로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특히 이수근은 EXID와 함께 ‘키컸으면’, 장동혁과의 찰떡 만담 케미가 돋보이는 ‘그냥 내비둬’ 등에서 다양한 유행어를 선보이며 현장을 뒤집어 놨다.

김병만은 ‘조용!필’에서 후배 개그맨들과 개그 컬래버레이션을 펼쳤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현재 ‘개콘’의 메인 코너 중 하나인 ‘조용!필’은 만년 고시복학생과의 조용한 기숙사 동거기를 그린 코너로, 김병만은 신입생으로 분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김병만은 시청자가 가장 보고 싶어 하는 코너 중 하나인 ‘달인’을 900회 특집 마지막에 공개해 기대를 배가 시킨다.

이날 역시 ‘개콘’에서도 특별 게스트들이 활약을 펼친다. 장우혁은 ‘봇말려’에서 진호봇 박진호와 로봇개그 대결을 펼치는가 하면 전소미는 ‘창과 방패’에서 ‘지킬 앤 하이드’로 연기력을 폭발시켜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어 김영철은 ‘연기돌’, 노사연과 이무송이 ‘고성방가’, 솔비와 딘딘이 ‘세.젤.예’, EXID가 ‘키컸으면’에 출연해 개그감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개그콘서트’ 900회 특집 3탄은 오는 28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