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솜, 비주얼이 살아있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 중인 김다솜 / 사진제공=킹콩by스타쉽

‘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 중인 김다솜 / 사진제공=킹콩by스타쉽

김다솜이 단발부터 긴 머리까지 다양한 헤어스타일을 소화하며 인형비주얼을 뽐냈다.

26일 소속사 킹콩by스타쉽 측은 SBS 특별기획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에서 ‘양달희’ 역을 맡은 김다솜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다솜은 긴 머리에 강한 웨이브를 넣어 일명 ‘여신머리’를 선보이고 있다. 그는 여신머리 헤어스타일에 하늘하늘한 블라우스와 원피스 등 여성미가 가득한 의상들을 매치해, 청순한 매력을 배가시키고 있다.

이어지는 사진 속 김다솜은 단발머리를 한 채 걸크러쉬가 팡팡 터지는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그는 긴 머리일 때와는 또 다른 도도한 매력과 또렷한 인상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처럼 김다솜은 극과 극 헤어스타일에도 각기 다른 매력을 발산하며, 극의 보는 재미까지 더하고 있다.

김다솜은 SBS 특별기획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악연으로 묶인 세 여자 장서희(민들레 역), 오윤아(김은향 역), 김주현(강하리 역)과 배신으로 엮인 전 남자친구 이지훈(설기찬 역)과의 다양한 갈등을 빚으며, 극의 긴장감과 흥미를 더하고 있다. 또 냉혈하고 욕망 가득한 악녀의 모습과 부와 명성 앞에서는 약한 모습을 모두 안정적으로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긍정적인 평가를 얻고 있다.

김다솜이 출연하는 ‘언니는 살아있다’는 인생의 벼랑 끝에서 손을 맞잡은 세 언니들의 자립 갱생기이자 그녀들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워맨스 드라마로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2회 연속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