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조인성 떴다 “‘무한도전’ 보다가 왔어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해피투게더3' 캡처 /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캡처 /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조인성이 MC들과의 의리를 지켰다.

2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 500회 특집에서는 ‘보고싶다 친구야’ 코너가 진행됐다. 시청자가 보고싶어하는 게스트 TOP3에 꼽힌 조인성은 MC들의 전화를 받고 흔쾌히 출연을 결정했다.

잠시 뒤 매니저도 없이 홀로 녹화장을 찾은 조인성은 “(집에서) MBC ‘무한도전’을 보다가 나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무한도전’ 고정 멤버이기도 한 유재석은 “‘무한도전’도 봐 주고, ‘해피투게더3’도 나와줘서 고맙다”고 진심으로 고마워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이날 MC들은 조인성이 진짜 ‘해피투게더3’에 와준 데 대해 연신 “고맙고 미안하다”고 인사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