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신소율 “父와 5년 절연, 집 사고 화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인생술집' 신소율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신소율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신소율이 부친과 절연했던 사연을 공개했다.

25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신소율이 부친과 갈등을 빚었던 일화를 공개했다.

신소율은 “집에서 외동딸로 사랑받고 자랐다. 연기를 하고 싶어 고등학교를 자퇴했는데, 아버지는 그것까지 허락해주시는 분이었다”고 회상했다.

그러나 그러던 중 신소율이 잘못된 매니지먼트 계약으로 소송이 길어지면서 가세가 기울게 됐다.

신소율은 “아버지가 사랑꾼이시다. 저 때문에 어머니까지 일을 하게 될 상황에 처하자 제게 화를 내셨다”며 “저는 그때 서운했다”고 전했다.

신소율과 부친의 갈등을 5년간 계속됐다. 신소율이 부친과 화해하고 싶어 방송 프로그램에 사연도 보내봤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신소율은 “그래서 저는 쉬지 않고 일했다. 돈 한 푼도 안 쓰고 부모님 집 사는 데만 모았다”며 “지난해 집을 샀다. 그렇게 아버지와도 화해하게 됐다”며 웃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