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영화는 미쳤다”… ‘킬러의 보디가드’, 제대로 터진 예고편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킬러의 보디가드' 티저 포스터

‘킬러의 보디가드’ 티저 포스터

‘데드풀’ 라이언 레이놀즈와 ‘킹스맨’ 사무엘 L. 잭슨의 이색적인 만남이 돋보이는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감독 패트릭 휴즈)가 런칭 예고편 공개 이후 쏟아지는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킬러의 보디가드’는 세계 최고의 엘리트 보디가드가 국제사법재판소의 증인으로 채택된 킬러를 의뢰인으로 맞이하면서 벌어지는 브로맨스 제로, 케미 0%의 액션 블록버스터.

지난 24일 공개된 ‘킬러의 보디가드’ 런칭 예고편은 공개된 지 만 하루도 지나지 않은 19시간 만에 조회수 33만 회(CGV 페이스북 2017. 05. 25 오후 1시 기준)를 돌파했다. ‘킬러의 보디가드’가 기록한 조회수는 동시기 CGV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기대작 ‘캐리비안의 해적: 죽는 자는 말이 없다’, ‘원더 우먼’의 추천 영상이 기록한 6만 9천 회의 조회수를 크게 뛰어넘었다.

해외 네티즌들의 분위기 또한 심상치 않다. 지난 4월 ‘킬러의 보디가드’ 공식 해외 계정에 업로드된 레드 밴드 예고편은 현재까지 총 1,423만 회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해외 영화 팬들이 이를 시청하고 리액션 영상을 별도로 제작해 세계 최대 동영상 사이트인 유튜브에 업로드한 영상만도 150여 개가 넘는 등 외국에서도 ‘킬러의 보디가드’가 일찌감치 기대작으로 자리 잡았다.

‘킬러의 보디가드’는 오는 8월 개봉 예정.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