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은 해피엔딩”… 주상욱♥차예련, 꿀 떨어지는 부부의 탄생 (종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주상욱과 차예련이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결혼식 전 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주상욱과 차예련이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결혼식 전 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드라마에서는 이뤄지지 않았지만, 현실에서는 해피엔딩을 맞았다. 지난해 방송된 MBC ‘화려한 유혹’을 통해 인연을 맺은 주상욱과 차예련이 25일 부부의 연을 맺는다.

주상욱과 차예련은 25일 서울 광장동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진행된 결혼식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이날 두 사람은 결혼식을 앞두고 긴장한 기색을 보였다. 주상욱은 “생각보다 많은 기자분들이 오셔서 너무 떨리고, 어떤 날보다 소중하고 가장 행복한 날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차예련은 “제작발표회도 많이 해봐서 긴장이 될까 했는데 어제 잠을 한숨도 못 잤다. 너무 떨린다”고 덧붙였다.

주상욱은 차예련과의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묻자 재치 넘치는 답변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연애하면서 집에서 데이트를 많이 했는데 부엌에서 요리를 하는 뒷 모습이나, 음식을 맛있게 먹는 모습 그리고 깨끗하게 정리까지 하는 모습을 보고 결혼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이어 차예련은 결혼 준비 과정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우리 부부의 첫 시작을 알리는 일이기 때문에 웨딩플레너 없이 직접 준비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또 “결혼 준비를 하면서 오빠가 전적으로 나의 의견에 따라줬다. 자상한 남편이다”라고 주상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앞으로의 자녀 계획에 대해 서는 “최소 2명에서 최대 5명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고, 신혼여행지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인 날짜와 장소가 정해지지 않았다. 6월 초쯤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주상욱은 “결혼식 축가는 가수 왁스, 제아, 바다 씨가 맡았다”라며 “축의금의 일부는 기부할 예정이다. 예쁘게 잘 살겠다.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주상욱과 차예련은 이날 오후 6시에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