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데뷔 후 첫 사극도전

이병헌, 데뷔 후 첫 사극도전
배우 이병헌이 영화 출연을 확정, 데뷔 후 처음으로 사극에 도전한다. 는 광해군을 대신해 임금 노릇을 하던 천민이 왕의 역할에 눈을 뜨게 된다는 내용을 그린 작품으로 극 중 이병헌은 왕과 천민을 오가며 1인 2역을 연기하게 된다. 는 영화 , 등을 연출한 추창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영화 의 황조연 작가가 각본을 맡아 내년 초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글. 강성희 인턴기자 shee@
사진. 채기원 t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