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열’ 이제훈, 파격 변신에 “감독님도 못 알아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이제훈,노앙,패션위크

배우 이제훈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제훈이 파격 변신을 한 소감을 전했다.

이제훈은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진행된 영화 ‘박열'(감독 이준익)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이제훈은 극 중 조선의 최고 불량 청년으로 변신했다. 앞서 공개된 포스터에는 강렬한 이제훈의 모습이 담겨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대해 이제훈은 “영화 첫 테스트 촬영에 갔는데, 감독님도 날 못 알아봤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제훈은 “기존 이미지를 지우고 변신하는 작업이 즐거웠지만, 관객들도 잘 받아드릴 수 있을까 걱정했다”라며 “그래도 분장한 내 모습을 보고 놀라는 반응을 보며 온전히 박열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박열’은 1923년 도쿄, 6천 명의 조선인 학살을 은폐하려는 일제에 정면으로 맞선 조선 최고 불량 청년 박열과 그의 동지이자 연인 후미코의 믿기 힘든 실화를 그린 극이다. 오는 6월 28일 개봉.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