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 신인’ 골든차일드, 11인 개인 단복 이미지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골든차일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골든차일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인피니트, 러블리즈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골든차일드(Golden Child)의 개인 이미지가 공개됐다.

25일 자정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이하 울림)는 골든차일드의 공식 SNS를 통해 리얼리티 프로그램 ‘2017 울림PICK’의 11명 개인 단복 이미지를 깜짝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 골든차일드는 단정하고 깔끔한 단복을 착용하고 카메라를 응시하며 카리스마 있는 눈빛은 물론 여심을 설레게 하는 아이컨텍까지 11명의 소년들의 각기 다른매력을 뽐내며 다양한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멤버 보민은 순수하고 부드러운 이미지의 비주얼과 카메라를 응시,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으로 여심을 설레게 했다.

또한 세 번째 ‘더블유프로젝트(W-PROJCET)’를 통해 공개된 멤버 동현은 파워풀한 안무를 추던 퍼포먼스 필름 속의 모습과는 달리 귀엽고 천진난만한 소년미를 선보이며 장난꾸러기 같은 표정과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오는 30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2017 울림PICK’은 신인 보이그룹 골든차일드가 차세대 예능돌로 크기 위해 ‘아이돌력 발휘 대회’를 거치며 성장해나가는 모습을 담은 8부작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스포츠 대회인 ‘올림픽’과 골든차일드의 소속사 울림엔터가 ‘고른(PICK)’ 아이돌이라는 뜻이 합쳐진 의미이다.

골든차일드가 처음 도전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2017 울림PICK’은 오는 30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7시 Mnet과 네이버 V LIVE 채널을 통해 동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