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최화정X장혁 특별출연 “임팩트 있는 장면 탄생”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최고의 한방' 최화정, 장혁 /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최고의 한방’ 최화정, 장혁 /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에 최화정과 장혁이 전격 출격한다.

KBS2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극본 이영철 이미림, 연출 유호진 라준모)은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의 20대 청춘 소란극.

이 가운데 최화정과 장혁의 출연 소식이 전해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최화정은 1회에서 ‘라디오 DJ’ 역을 맡아 다년간의 라디오 DJ를 경력을 바탕으로 물 만난 연기를 예고하고 있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장혁은 2회에서 과거엔 없던 최첨단 문물인 블루투스를 사용해 90년대에서 온 윤시윤(유현재 역)을 놀라게 하는 ‘블루투스남’으로 변신해 폭소 가득한 에피소드를 만들어낼 예정.

이에 대해 ‘최고의 한방’ 제작사 측은 “출연 제안에 흔쾌히 응해준 최화정-장혁에게 정말 감사하다”면서 “든든한 힘을 보태준 배우들로 인해 보다 재미있고 임팩트 있는 장면들이 많이 탄생했다. 누가 어떤 장면에 나오는지 찾아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최고의 한방’은 예능드라마 ‘프로듀사’로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던 몬스터 유니온의 서수민 PD와 초록뱀 미디어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만드는 작품으로 기획부터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다. 오는 6월 2일 오후 10시 ‘최고의 한방-프롤로그’가 방송된 후, 11시에 1회가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