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완·더모노톤즈, 레전드 밴드와 홍대 인디 아이콘의 만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로엔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로엔엔터테인먼트

로엔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멜론 티켓의 신개념 예매서비스 스테이지 메이커스(Stage Makers)가 ‘김창완밴드X더 모노톤즈’ 콘서트의 사전 펀딩을 24일부터 진행한다.

‘김창완밴드X더 모노톤즈’ 콘서트는 스테이지 메이커스의 다양한 기획공연 중 ‘레전드(Legend)’ 테마로 꾸며지는 첫 번째 무대다. 1970년대 한국음악의 새 지평을 열었던 ‘대한민국 밴드의 자존심’ 김창완밴드와 ‘홍대 인디 록의 아이콘’ 더 모노톤즈(The Monotones)가 함께 하는 색다른 컬래버레이션이 눈길을 모은다.

특히 이번 공연은 김창완밴드가 선후배 아티스트 간의 음악적 교류로 새로운 무대를 시도하는 ‘Legend’ 편의 기획의도에 적극 공감하면서 성사됐다. 김창완밴드는 아끼는 후배인 더 모노톤즈와의 공연을 직접 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창완밴드X더 모노톤즈’ 콘서트를 위한 사전 펀딩은 24일 오전 10시부터 메이커스 위드 카카오에서 열린다. 펀딩 참여 시 차별적인 가격 혜택으로 티켓을 예매할 수 있으며, 좌석 선점권이 제공된다. 펀딩의 목표 수량이 달성되면 공연 개최가 확정되고, 이후 멜론 티켓을 통해 일반 예매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 해당 공연에서 듣고 싶은 김창완밴드의 명곡을 추천하면 김창완 사인 CD를 선물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멜론 티켓 관계자는 “두 그룹이 음악을 매개로 교감과 소통의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준비 중”이라며 “각자의 단독 공연에서는 볼 수 없던 특별한 구성으로 김창완밴드와 더 모노톤즈 팬들에게도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테이지 메이커스는 일렉트로닉댄스뮤직(EDM), 레전드, 힙합(Hiphop), 언플러그드(Unplugged) 등의 테마로, 셀럽과 함께하는 다양한 장르의 차별화된 기획공연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