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수빈, ‘용감한 기자들’ 최초 아이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티캐스트

사진제공=티캐스트

걸그룹 달샤벳 수빈이 ‘용감한 기자들3’에 출연한다.

24일 방송되는 E채널 ‘용감한 기자들3’는 ‘이것은 우연일까’라는 주제로 꾸며진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특별한 출연자가 등장해 남성 출연자들의 애정 어린 시선을 한 몸에 받는다. 주인공은 바로 달샤벳 수빈이다.

수빈은 개인 사정으로 잠시 자리를 비운 패널 윤정수의 자리를 대신하기 위해 ‘용감한 기자들3’의 스튜디오를 방문했다.

수빈의 방문에 김태현은 신고식으로 현직 아이돌의 연애를 알려줘야 한다고 말했다. 수빈은 “아이돌이 오히려 배우와 만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고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뜨겁게 만든다.

또 수빈은 자신의 경험담도 털어놨다. 수빈은 남자 배우에게 대시를 받은 경험을 공개했고, 카더라 통신단은 이를 집요하게 캐물어 그를 당황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