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플 H 흥신소’ 현아X후이X이던, 3色 팬 대응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트리플 H 흥신소 / 사진제공=K STAR

트리플 H 흥신소 / 사진제공=K STAR

그룹 트리플H(현아, 후이, 이던)가 팬사인회에서 각자 팬심 저격에 나섰다.

24일 방송되는 K STAR ‘트리프 H 흥신소’에서는 트리플 H의 첫 번째 팬사인회 모습이 전파를 탄다.

최근 진행된 행사에서 후이는 팬들과 아이 콘택트를 하며 여심을 쓸어 담았고, 이던은 팬이 건넨 선물에 기뻐하며 자연스러운 대화를 나누며 편안하고 친근한 모습을 보였다.

반면 데뷔 10년차 현아는 사인을 받으러 온 해외팬에게 “밥은 먹었냐?”며 안부를 묻고, 따뜻한 포옹으로 고맙다는 인사를 전하는 등 프로 아이돌 다운 팬서비스를 선사했다.

세 사람은 사인회가 끝나도 자리를 뜨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예정에 없던 달달한 라이브도 선사했다. 후이의 부드러운 보이스에 이던의 랩이 더해지면서 현장의 열기는 더욱 뜨거웠다는 후문.

현아, 후이, 이던 각자의 스타일로 팬심 저격에 나선 트리플 H의 모습은 이날 오후 8시 K STAR와 큐브TV ‘트리플H 흥신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