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연, 연예인 볼링단 여자부 주장..활약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채연 / 사진제공=채연 인스타그램

채연 / 사진제공=채연 인스타그램

가수 채연이 연예인 볼링단 팀원의 여자부 주장으로 활동한다.

연예인 볼링단은 프로볼러 박경신 단장을 주축으로 배우와 가수 코미디언까지 다수의 연예인들이 몸담고 있다.

팀원 소속 멤버로는 주장과 부주장을 비롯해 그룹 엑소(EXO) 찬열과 백현, 걸스데이 유라, FT아일랜드 이홍기, 유키스 훈, 슈퍼주니어 신동, 제국의아이들 동준, SJ워너비 이석훈과 가수 테이, 배우 강성민, 김민영, 백봉기, 안형준, 이준영, 채원, 최권, 최태준, 방송인 김경훈, 신수지, 이세민와 코미디언 김용석 등 30여 명이 있다.

채연과 이홍기는 지난해 배우 김수현과 한국 볼링 프로테스트에 출전해 화제를 모았다. 김용석과 민우혁, 이세민, 안형준은 이미 프로 테스트에 합격해 프로볼러로도 활동하고 있다고. 여기에 전 리듬 체조 국가대표를 지낸 뒤 프로볼러로 전향한 체조요정 신수지도 참여했다.

팀원은 오늘 24일 오후 서울시 성동구 행당동에 위치한 서울 라인볼링센터에서 창단식을 갖고 첫 경기를 치른 뒤 본격적으로 활동을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