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서정희 합류 효과?..시청률 껑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불청' / 사진=방송 캡처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불타는 청춘’의 시청률이 상승했다.

24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3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은 전국 시청률 8.5%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6일 방송분이 나타낸 7.3%보다 1.2%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서정희가 새로운 멤버로 합류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변함없는 미모와 소탈한 매력으로 향후 활약에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