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서정희, 첫 리얼 예능에 행복…감동 시까지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불타는 청춘' / 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 사진제공=SBS

‘원조 CF요정’ 서정희가 ‘불타는 청춘’에 합류한다.

23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서정희가 새 친구로 합류해 첫 여행에 대한 소감을 담은 감동 시를 공개한다.

울릉도의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질 ‘불타는 청춘’에서는 8~90년대 인형 같은 미모로 광고계를 평정하며 당대 최고의 CF스타 반열에 올랐던 서정희가 새 친구로 등장했다.

데뷔 30여 년 만에 첫 리얼 예능 나들이에 나선 서정희는 호기심 가득한 얼굴로 울릉도를 종횡무진 누비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서정희는 “나이를 먹었지만 단체 생활을 별로 안 해봤다”라며 첫 여행에 대한 걱정을 내비쳤던 것과 달리, “여기 너무 좋다”라고 연신 외치며 완벽 적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설거지를 걸고 펼친 청춘들과의 게임 대결에서 의외로 강한 승부욕을 선보이며 ‘엉뚱+솔직’한 매력으로 청춘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서정희는 “’불타는 청춘’과 사랑에 빠졌다. 아름다운 울릉도에 빠졌다. 모두 나를 위해 친구가 되어 주었다”라며 첫 여행에 대한 행복한 마음을 담은 시를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서정희의 생애 첫 리얼 예능 도전기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불타는 청춘에서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