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낭 속에 인문한’ 정준호, 최진기 강사와 함께 인도 여행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조선 '배낭 속에 인문학'

사진=TV조선 ‘배낭 속에 인문학’

TV조선이 세계사적 안목과 삶의 통찰력을 키워줄 신개념 여행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인문학 일타 강사 최진기와 함께하는 ‘배낭 속에 인문학’.

오는 24일 첫 방송에서는 배우 정준호가 출연해 최진기 강사와 함께 인도로 여행을 떠난다. 정준호와 최진기는 불교의 발상지인 인도에서 불교가 선택받지 못하고 힌두교가 번성하게 된 까닭을 알아볼 예정.

인구의 50%가 빈곤층임에도 행복지수 세계 5위를 차지할 수 있었던 비결에 대해서도 분석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인도 현지에서 최진기의 강의를 처음 들은 정준호는 “왜 인문학 일타강사로 유명한지 알겠다. 너무 귀에 쏙쏙 들어오게 설명을 잘해준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배낭 속에 인문학’에서는 궁금했지만 차마 묻지 못했던 단순 질문부터 세계 여행지 곳곳에 숨겨진 역사, 문화, 경제, 예술, 삶의 지혜까지 모두 파헤쳐보며 ‘공부하는 세계여행’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배낭 속에 인문학’ (부제: 공부하는 세계여행)은 세계여행과 인문학 강연이 절묘하게 결합된 새로운 포맷의 프로그램으로 유럽의 귀족 자녀들을 교육하는 전통적 방식이었던 ‘그랑 투어’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지식을 주는 선생님’과 ‘지혜를 나누는 제자’가 한 팀을 이뤄 지구촌 곳곳을 누비는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세계테마기행’ 등을 제작한 국내 최고의 제작팀이 참여한 고품격 교양 프로그램 ‘배낭 속에 인문학’은 오는 24일 오후 9시 50분 TV조선에서 첫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