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특급 컬래버’ 산이X볼빨간사춘기, 신곡 ‘모해’ 오늘(23일)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산이X볼빨간 사춘기 '모해' 커버 / 사진제공=브랜뉴뮤직

산이X볼빨간 사춘기 ‘모해’ 커버 / 사진제공=브랜뉴뮤직

두 대세 뮤지션이 만났다. 래퍼 산이, 듀오 볼빨간사춘기의 초특급 프로젝트 싱글 ‘모해’가 23일 오후 6시 전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된다.

산이와 볼빨간사춘기라는 이름만으로도 유쾌함을 주는 이번 싱글 ‘모해(mohae)’는 늦은 밤 센치해진 솔로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내용을 담은 싱글로, 카톡 메시지를 통한 남녀 사이의 미묘한 감정을 재밌게 담아냈다. 거기에 산이 특유의 솔직하고 재기 발랄한 스토리텔링과 인디 아티스트 볼빨간사춘기의 풋풋하고 순수한 감성이 잘 어우러져 있다.

산이의 소속사 브랜뉴뮤직 측은 “메신저 속 가장 일상적인 단어인 ‘모해’를 모티브로 산이 특유의 톡톡 튀는 가사와 멜로디로 산이 볼빨간사춘기 두 뮤지션의 매력을 극대화 시킨 곡”이라며 “그만큼 두 뮤지션의 가감없는, 있는 그대로의 매력을 충분히 느끼실 수 있는 곡이니 팬들의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산이와 볼빨간사춘기의 특급 컬래버레이션 싱글 ‘모해(mohae)’는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